• 지역별 다양한 문화정보를 알려드립니다.
     

    전라북도문화관광재단, 전라북도 비대면 관광지 7선 선정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주주컬처
    댓글 0건 조회 911회 작성일 20-10-26 12:38

    본문

    가을이 가기 전에 꼭 가봐야 할 도내 안전한 관광지는 어디?

    고창, 군산, 김제, 무주, 부안, 익산, 진안 선정

     

    전라북도문화관광재단(이하 재단)은 관광객 밀집을 최소화하고 거리두기 방역지침에 따라 상대적으로 안전하게 여행할 수 있는 

    ‘가을 비대면 관광지 7선’을 소개했다. 전라북도에 선정된 7곳은 ▲ 고창 ‘운곡 람사르 습지’ ▲ 군산‘비응마파지길’ ▲ 김제 ‘망해사’ 

    ▲ 무주 ‘구천동어사길’ ▲ 부안 ‘줄포만갯벌생태공원’ ▲ 익산‘용안생태습지’ ▲ 진안 ‘부귀메타세쿼이아길’이며, 

    ‘한국관광공사 가을 비대면 관광지 100선’으로 선정됐다.

    이번 ‘전라북도 비대면 관광지 7선’은 유명 단풍명소나 기존에 많이 알려진 관광지가 아닌 소규모로 거리 두기 여행이 가능한 장소, 

    사람들 간의 접촉을 최소화하는 데 최적화된 자연환경 등을 선정하는 데 주력했다.

    재단은 도민 4,296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투표를 진행하고 전문가 심의를 반영해 접수된 총9개 관광지 중 7선을 선정했다. 

    이는 SNS 채널을 통해 지속해서 홍보할 계획이다.

    재단 관계자는 “이번 선정된 7곳은 자연경관이 수려하고 접촉을 최소화한 여행 트렌드를 반영한 관광지이니, 비대면 관광지에서 

    자연경관을 만끽하며 편안한 마음으로 휴식을 즐기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문의 : 한국관광공사 홈페이지(www.visitkorea.or.kr), 재단 문화관광팀(063-230-7472)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고창한場 단풍마켓 셀러 모집 공고